◀◀좋아요 누르고 민중의소리를 페이스북으로 구독하세요

[VOP영상] 쌍용차 조합원 아이들의 깜찍한 공연...'함께 웃자'

김준철 기자 stoncrow@hanmail.net

입력 2012-06-16 19:58:39 l 수정 2012-06-16 23:57:38



쌍용차 해고자 복지과 정리해고 비정규직 없는 세상을 위한 모두의 외침이 대한문 앞을 가득 채웠다.

16일 오후 여의도 문화광장에서 행진을 시작한 '함께 걷자' 참가자들은 오후 5시경에 대한문에 도착했다. 오후 5시부터 대한문에서는 ‘함께 말하자' 집회가 시작됐다.

백기완 통일문제연구소 소장의 발언으로 시작한 '함께 말하자' 집회는 다양한 공연으로 분위기가 뜨거웠다.

그 중 가장 뜨거웠던 공연은 쌍용차지부 조합원들의 아이들의 공연으로 아버지의 복직을 바라는 간절한 마음을 귀여운 공연으로 표현해 많은 이들의 호응을 받았다.

함께 웃자!

16일 오후 여의도 공원에서 쌍용차 해고자 복직과 정리해고 비정규직 없는 세상을 위한 희망행진 '함께 걷자' 행사에 참석한 이들이 여의도 공원을 출발 대한문에 도착 쌍용자동차 해고 노동자 어린이들이 공연을 하고 있다.

많이 읽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