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안철수 “테러방지법 밀어붙이는 여당이나 막는 야당이나 똑같아”
안철수 국민의당 공동대표
안철수 국민의당 공동대표ⓒ정의철 기자

국민의당 안철수 공동대표가 24일 "테러방지법을 일방적으로 밀어붙이는 여당이나 막아서는 야당이나 무능함 그 자체"라고 여야를 싸잡아 비난했다.

안 공동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마포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안보 우려가 고조되는 상황에서 국회는 대테러방지법을 둘러싸고 다시 어떤 문제 해결 능력도 보여주지 못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하지만 새누리당의 테러방지법 '날치기'를 막기 위해 야당이 밤새도록 전개한 '필리버스터'(무제한 토론을 통한 합법적 의사진행 방해)에 국민의당 소속 문병호 의원이 두 번째 연사로 나섰다는 점에 비춰본다면 안 공동대표의 발언은 다소 부적절할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올 수 있다.

안 공동대표는 "국민의당이 적극 참여해 중재 노력을 하겠다"며 "대테러방지법을 합리적으로 수정해 합의 통과시키고 선거구 획정안을 통과시킬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최명규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