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한국장애인방송연기자협회, 장애인과 비장애인 화합 뮤지컬 ‘배우수업’ 올린다
뮤지컬 ‘배우수업’
뮤지컬 ‘배우수업’ⓒ한국장애인방송연기자협회 제공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하는 뮤지컬이 무대에 오른다. 뮤지컬 ‘배우수업’이 7월 29~30일 노량진 소재 CTS 아트홀 무대에 오른다. 총 4회 공연이다.

한국장애인방송연기자협회와 피플지컴퍼니가 7월 문화이벤트로 ‘배우수업’ 뮤지컬을 공연한다. 장애인배우와 비장애인 배우들이 소통하고 이해하고, 사랑으로 하나가 되는 사회와 희망의 메시지를 담았다.

작품은 쥬크박스 뮤지컬이다. 삶에 대한 진솔한 담론들을 뮤지컬 속에 녹여 냈기 때문에 모두가 공감할 수 있다.

한국장애인방송연기자협회는 “이번 공연은 장애인과 비장애인들이 소통과 이해, 사랑으로 하나 되는 사회를 만드는데 기여하고, 장애인들에게도 문화 참여의 기회를 확대하고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누릴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는 것에 큰 의미를 두고 있다”고 밝혔다.

문의(피플지컴퍼니 02-325-9933)

김세운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