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알베르카뮈와 젊은 예술인의 만남, 연극 ‘페스트’
연극 ‘페스트’
연극 ‘페스트’ⓒ극단 송곳

알베르 카뮈의 동명소설이 연극 무대에 오른다. 극단 송곳이 선사하는 연극 ‘페스트’가 오는 8월 1~7일까지 성수동 복합문화공간 두잉 무대에 오른다.

소설 ‘페스트’는 알제리의 항구도시 오랑을 배경으로 하고 있다. 이곳에 페스트가 번지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페스트에 대처하는 사람들의 다양한 내면과 모습을 세밀하게 담아냈다. 잔혹한 현실에 굴하지 않고 성실한 태도로 사람들과 연대하는 삶의 모습을 통해 생각할 거리를 던져준다.

극단 송곳은 “지난 해 메르스 파동과 세월호 사태를 비롯해 최근 유행하는 묻지마 폭력과 테러, 사상 검열과 창작 통제 등 여전히 지속되고 있는 부조리한 사회 현상들에 맞서 ‘반항’과 ‘연대’를 통한 삶의 희망을 이야기하고 싶다”고 설명했다.

극단 송곳은 올해 안산의 젊은 예술인들이 모여 결성된 단체다. 지난해 제9회 서울창작공간페스티벌 ‘시인, 미애’와 제2회 신진연출가전 자유참가작 ‘이게, 햄릿입니다’를 통해서 관객과 호흡한 바 있다.

원작 알베르 카뮈. 심재욱 연출. 김동언, 김완규, 김형훈, 유지안, 이백승, 이영훈, 이한솔, 현재은 등이 출연한다. 전석 15,000원

김세운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