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박근혜게이트 국조] 새누리 정유섭 “박근혜 세월호 책임? ‘7시간’ 놀아도 돼”
새누리당 정유섭 의원(자료사진)
새누리당 정유섭 의원(자료사진)ⓒ뉴시스

새누리당 정유섭 의원이 5일 세월호 참사에 대한 박근혜 대통령의 직접 책임을 부인하며 "대통령은 현장 책임자만 잘 임명해 주면 7시간 동안 놀아도 된다"고 말해 논란이 예상된다.

'박근혜 게이트' 국정조사특별위원회가 이날 국회에서 실시한 청와대 기관보고에서 정 의원은 "세월호 사건에서 대통령은 총체적 책임은 있지만 직접 책임은 없다"며 "직접 책임은 현장대응능력에 문제가 있었던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대통령은 7시간 놀아도 된다. 인사만 잘해주면, 현장 책임자만 잘 임명해주면 놀아도 된다"며 "전두환 (정권) 때 경제가 왜 잘 됐나. 대통령이 관심이 없어서 잘 된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임진왜란 때 선조가 잘한 거 아니다. 이순신이 잘한 것"이라며 "잘 임명만 하면 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정 의원은 또한 야 3당이 발의한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에서 '세월호 7시간'이 적시된 데 대해서도 비난을 쏟아냈다.

정 의원은 "세월호 7시간을 탄핵소추 사유로 넣은 것에 대해 동의하지 않는다"며 "왜냐면 대통령의 탄핵소추는 공세를 위한 공세이지, 7시간이 중요한 게 아니다"라고 몰아붙였다.

신종훈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