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EXID 4인 체제로 4월 컴백 확정, ‘솔지는 휴식’
EXID
EXIDⓒ사진제공 = 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

걸그룹 EXID(이엑스아이디)가 컴백한다.

20일 오후 EXID 소속사 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는 “오는 4월 10일, 건강 이상으로 당분간 활동을 중단한 솔지를 제외한 LE, 정화, 하니, 혜린 체제로 컴백한다”라고 밝혔다.

하니는 최근 인터넷콘텐츠업체 ‘피키캐스트’의 ‘하니의 서랍장’에서 선공개한 ‘우유’로 보컬 음색을 뽐냈고 혜린은 ‘복면가왕’에서 수준급 가창력을 선보였다.

EXID는 솔지의 공백을 이들의 팀워크로 메꾼다는 계획이다. 혜린은 작년 연말 시상식 무대에서 솔지 파트를 대신 맡아 부르기도 해, 4인 체제 활동이 어떤 형태로 진행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솔지는 지난해 말 갑상선 기능 항진증 확진을 받아 치료 및 회복중이다.

이동현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