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공민지, 첫 솔로 미니앨범 전 곡 작사... 싱어송라이터 변신

홀로서기에 나선 공민지가 첫 솔로 미니앨범 ‘MINZY WORK 01 UNO’로 음악적으로 한층 성장한 면보를 보였다.

16살에 데뷔 한 이래 파워풀한 댄스실력으로 주목 받으며 댄스 여제라 불린 공민지는 ‘MINZY WORK 01 UNO’ 앨범을 통해 퍼포먼스 뿐만 아니라 매력적인 보이스를 선보였다. 또 공민지는 처음으로 만든 자작곡 ‘Beautiful Lie’를 공개하는 한편 미니앨범 전곡을 작사해 싱어송라이터로 변신했다.

타이틀곡 ‘니나노’는 팝 댄스에 힙합을 가미한 곡으로 강한 비트와 당당함이 묻어나는 가사 그리고 공민지의 파워풀한 퍼포먼스가 삼박자를 이루고 있다. 또 래퍼 플로우식의 피처링으로 완성도를 높였다.

이 곡은 미국 작곡가 Mitchel ‘Lindgren’ Schulz, Jon Asher, Melanie Fontana가 팀을 이뤄 만든 곡이며, 그 중 Melanie Fontana는 소녀시대, f(x), 프로듀스 101 등의 K-pop 아티스트와 Justin Beiber ‘Home This Christmas’, ‘Setting fires’등을 작업한 바 있다.

공민지의 첫 솔로 앨범 ‘MINZY WORK 01 UNO’는 앨범 공개 전부터 실력파 래퍼 박재범, 플로우식의 참여로 화제를 모았고, 이번 앨범으로 숨겨져 있던 공민지의 새로운 매력을 엿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현석훈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