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영상] ‘크라임씬3’ 양세형, 녹화 앞두고 ‘공진단’ 챙긴 사연

JTBC 추리예능 ‘크라임씬 시즌3’에 합류한 양세형이 녹화를 앞두고 ‘공진단’을 챙긴 사연을 밝혔다.

21일 오후 서울 상암동 JTBC에서 열린 ‘크라임씬3’ 제작발표회에서 양세형은 합류 소감에 대해 “다들 실제 용의자가 된 것처럼 몰입해서 연기를 하더라. 지난 첫 녹화에서 소스라치게 놀랐다”며 “다들 잘 하셔서 ‘내가 과연 잘 할 수 있을까’ 생각도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양세형은 “올해 초 박경림씨에게 공진단 10개를 선물 받았다. 정말 힘들고 초집중해야 할 때 먹으려 했는데 오늘 촬영에 공진단을 가져왔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양세형은 “아직은 저를 만만한 플레이어로 보시겠지만 언제나 그랬듯 최선을 다하면 결과가 좋을 것이다. 포기하지 않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크라임씬3’의 윤현준CP와 김지선PD 그리고 플레이어 장진, 박지윤, 김지훈, 양세형, 정은지가 참석해 방송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크라임씬’은 살인사건 속에서 출연자들이 직접 용의자 및 관련 인물이 되어 범인을 밝혀내는 RPG 추리예능 프로그램이다. 오는 4월 28일 밤 9시에 첫 방송 예정.

개그맨 양세형이 21일 서울 상암동 JTBC에서 열린 ‘크라임씬3’ 제작발표회에서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 소감과 각오를 밝히고 있다.(영상캡쳐)
개그맨 양세형이 21일 서울 상암동 JTBC에서 열린 ‘크라임씬3’ 제작발표회에서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 소감과 각오를 밝히고 있다.(영상캡쳐)ⓒ민중의소리

관련기사

김도균 기자

연예팀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