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한국기자협회 “홍준표, 언론에 대한 과잉대응 자제하라”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신임 주요당직자회이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신임 주요당직자회이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양지웅 기자

한국기자협회(회장 정규성)가 1일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다수의 언론사들을 언론중재위원회에 제소한 것에 대해 "언론에 대한 과잉 대응"이라며 유감을 표명했다.

앞서 홍 대표는 지난 대선 당시 지니계수 등 자신의 발언에 대한 '팩트체크' 보도를 한 언론들을 상대로 언론중재위에 조정신청을 했다.

기자협회는 이날 성명을 통해 "우리는 공당의 대표인 홍 대표의 언론에 대한 과잉 대응에 유감을 표한다"며 "홍 대표는 지금이라도 언론에 대한 과잉 대응을 자제하라"고 촉구했다.

기자협회는 "홍 대표가 정정을 요청한 보도는 유권자에게 객관적이고 정확한 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지난 3월 서울대 언론정보연구소가 16개 언론사와 제휴해 운영한 'SNU 팩트체크' 서비스에 제공된 기사"라며 "언론사 간 교차검증으로 공인의 발언에 대해 다면적인 해석을 시도한 기사"라고 밝혔다.

이어 "언론중재 요청은 누구나 할 수 있는 일지만 홍 대표는 공당의 대표로서 언론에 자신의 의견을 충분히 전달할 수 있는 지위에 있다"며 "이견이 있다면 근거를 제시하고 공론의 장에서 진위 여부를 가리면 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공인의 공적 사안에 대한 보도를 비공개로 진행되는 중재와 소송으로 압박하는 것은 언론 길들이기에 다름 아니다"라며 "또한 언론으로부터 정보를 제공받는 국민의 알 권리에 대한 위협"이라고 비판했다.

박소영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