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문재인 대통령, 14일 조지프 던포드 미 합참의장 만난다
조지프 던포드 미 합참의장(자료사진)
조지프 던포드 미 합참의장(자료사진)ⓒ제공 : 뉴시스, AP

북·미 대치가 격화되고 있는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조지프 던퍼드 미국 합동참모본부 의장(합참의장)을 만난다.

청와대 관계자는 13일 “문 대통령이 내일 오후, 방한한 던퍼드 미 합참의장을 청와대에서 접견한다”고 밝혔다.

던포드 의장은 이날(13일) 1박2일 일정으로 방한했으며, 문 대통령을 만나기 전 송영무 국방부 장관 등과 만나 한미연합방위태세를 점검할 예정이다.

청와대 접견에는 던퍼드 합창의장을 비롯해 마크 내퍼 주한미국대사 대리와 빈센트 브룩스 한미연합사령관, 리처드 클락 합참기획참모부장 등이 배석할 것으로 알려졌다.

우리 쪽에서는 이순진 합참의장과 김병주 한미연합사부사령관,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이상철 안보실 1차장, 박수현 대변인이 동석한다.

한국 방문을 마친 던퍼드 의장은 중국으로 이동한다.

최지현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