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박근혜 구속 연장 여부, 법원 “오늘 재판 후 따로 밝힐 것”
박근혜 전 대통령
박근혜 전 대통령ⓒ사진공동취재단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추가 구속영장 발부 여부가 13일 오후 늦게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김세윤 부장판사)는 이날 오전 열린 속행공판에서 “피고인에 대한 추가 영장 발부 여부는 재판부가 현재 신중한 검토와 합의 중”이라며 “오늘 재판을 마친 다음에 법정 외에서 결과를 알려드리겠다”고 말했다.

이 같은 방침은 법정 내 소란이나 이에 따라 심리에 차질이 빚어질 가능성 등을 고려한 것으로 해석된다.

이날 재판은 박민권 전 문화체육관광부 차관의 증인 신문을 마치고 오후 4시께 마무리될 것으로 보인다.

만일 구속영장이 다시 발부되면 박 전 대통령은 1심 전까지 최대 6개월 구속 기간이 연장된다.

발부되지 않으면 구속 만기인 16일 밤 12시를 기해 풀려난다.

김지현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