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검찰, ‘마약 밀수·투약’ 남경필 아들 구속기소
남경필 경기지사가 19일 오전 수원 경기도청 브리핑룸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큰 아들(26) 마약 문제와 관련해 무어라 드릴 말씀이 없다며 국민 모든 분들께 고개숙여 사죄한다고 공식 사과했다.
남경필 경기지사가 19일 오전 수원 경기도청 브리핑룸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큰 아들(26) 마약 문제와 관련해 무어라 드릴 말씀이 없다며 국민 모든 분들께 고개숙여 사죄한다고 공식 사과했다.ⓒ민중의소리

필로폰 밀수, 투약 등 혐의로 구속된 남경필 경기도지사의 장남이 재판에 넘겨졌다.

서울중앙지검 강력부(박재억 부장검사)는 13일 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위반 혐의로 남씨를 구속기소했다고 밝혔다.

앞서 남씨는 중국에서 필로폰 4g을 속옷에 숨겨 밀반입한 뒤 강남구 자택에서 여러 차례 투약한 혐의로 지난달 17일 긴급체포돼 구속됐다.

그는 지난 7월부터 9월 사이 서울과 북경 등에서 필로폰과 대마를 투약, 흡연하고 인천공항을 통해 필로폰 등 마약류를 밀반입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스마트폰 랜덤채팅 앱을 감시하다 남씨가 필로폰을 함께 투약할 여성을 물색한 정황을 잡고 체포했다. 당시 남씨의 자택에서는 필로폰 2g이 발견됐고 경찰은 이를 압수했다.

한편 남씨에게 밀수한 필로폰을 제공하거나 함께 투약한 3명도 재판에 넘겨졌다.

김지현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