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경찰, 배임 혐의로 조양호 한진 회장 구속영장 신청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이 지난달 19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으로 조사를 받기 위해 들어서고 있다.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이 지난달 19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으로 조사를 받기 위해 들어서고 있다.ⓒ뉴시스

경찰이 배임 혐의로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청 특수수사과는 특정경제범죄법위반(배임) 혐의로 조 회장과 조모 전무 등 2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6일 밝혔다. 조 회장은 자택 인테리어 공사에 회삿돈을 쓴 혐의를 받고 있다.

조 회장은 2013년 5월부터 2014년 1월까지 평창동 자택의 인테리어를 하는 공사의 비용 중 30억 원을 같은 시기 대한항공 ‘인천 그랜드 하얏트호텔 웨스트 타워’ 신축 공사비용으로 전가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조 회장은 지난달 19일 처음 진행된 조사에서 혐의 대부분을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구속영장 신청 이유와 관련해 “주요 피의자인 조양호 회장은 증거가 있는데도 혐의를 부인하는 등 증거인멸의 염려가 있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조 회장의 배우자인 이명희 일우재단 이사장의 경우 가담한 정도가 상대적으로 적다고 판단해 불구속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박세호 인턴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