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경북 포항서 규모 5.4 지진…서울까지 흔들렸다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한동대학교의 한 건물의 외벽이 떨어져있다.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한동대학교의 한 건물의 외벽이 떨어져있다.ⓒ뉴시스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포항에 위치한 한동대학에서 학생들이 대피하고 있다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포항에 위치한 한동대학에서 학생들이 대피하고 있다ⓒ뉴시스
15일 오후 2시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이 지진으로 인해 포항의 한 대학교 기숙사 천장이 무너졌다.
15일 오후 2시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이 지진으로 인해 포항의 한 대학교 기숙사 천장이 무너졌다.ⓒ뉴시스
15일 오후 2시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이 지진으로 인해 포항의 한 대학교 기숙사 천장이 무너졌다.
15일 오후 2시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이 지진으로 인해 포항의 한 대학교 기숙사 천장이 무너졌다.ⓒ뉴시스

15일 오후 2시 29분 31초에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역에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기상청이 밝혔다.

지난해 9월 경주에서 발생했던 지진 규모 5.8과 유사한 수준이다.

이번 지진은 서울 및 수도권을 비롯한 전국에서 감지됐다.

기상청에 따르면 진앙은 북위 36.12도, 동경 129.36도며 지진 발생 깊이는 9㎞로 확인됐다. 이번 지진의 최대 진도는 경북 6, 강원·경남·대구·부산·울산·충북 4도, 전북 3이다.

진도 6은 모든 사람이 지진동을 느끼고 일부 무거운 가구가 움직이며 벽의 석회가 떨어지기도 한다. 진도 4는 실내에서 많은 사람이 지진동을 느끼고 일부가 잠에서 깨며 그릇, 창문 등이 흔들린다.

기상청은 “이번 포항지진이 자연지진으로 분석된다”고 밝혔다.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9km 지역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했다.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9km 지역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했다.ⓒ기상청 제공

이정미 기자

영상 담당 이정미입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