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사진] 건물 천장·외벽 무너지고…긴박했던 포항 지진 대피 현장

기상청은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역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진앙은 북위 36.10도, 동경 129.37도다.

기상청은 "이동 속도가 빠른 지진파(P파)만을 이용해 자동 추정한 정보"라며 "여진 등 안전에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포항에서는 지진으로 건물 외벽이 무너지거나 도로에 주차된 차들이 건물 파편에 파손되는 모습이 곳곳에서 연출됐다. 학교나 관공서 등에선 시민들이 긴급하게 대피하기도 했다. 다음은 현장의 긴박함이 담긴 사진들이다.

15일 오후 2시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이 지진으로 인해 포항의 한 사무실의 유리창이 깨졌다
15일 오후 2시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이 지진으로 인해 포항의 한 사무실의 유리창이 깨졌다ⓒ뉴시스
15일 오후 2시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지진으로 인해 갈라진 포항의 한 도로.
15일 오후 2시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지진으로 인해 갈라진 포항의 한 도로.ⓒ뉴시스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한동대학교의 한 건물의 외벽이 떨어져있다.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한동대학교의 한 건물의 외벽이 떨어져있다.ⓒ뉴시스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한동대학교에서 건물 외벽 벽돌이 떨어져있다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한동대학교에서 건물 외벽 벽돌이 떨어져있다ⓒ뉴시스
15일 오후 2시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이 지진으로 인해 포항의 한 대학교 기숙사 천장이 무너졌다.
15일 오후 2시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이 지진으로 인해 포항의 한 대학교 기숙사 천장이 무너졌다.ⓒ뉴시스
15일 오후 2시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이 지진으로 인해 포항의 한 대학교 기숙사 천장이 무너졌다.
15일 오후 2시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이 지진으로 인해 포항의 한 대학교 기숙사 천장이 무너졌다.ⓒ뉴시스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포항에 위치한 한동대학에서 학생들이 대피하고 있다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포항에 위치한 한동대학에서 학생들이 대피하고 있다ⓒ뉴시스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한동대학교 학생들이 운동장에 대피해있다.
15일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한 가운데 한동대학교 학생들이 운동장에 대피해있다.ⓒ뉴시스

정혜규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