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아프리카TV 기부 방송 ‘기부스’, 별풍선 기부금 1억원 돌파
기부 전문 방송 '기부스'
기부 전문 방송 '기부스'ⓒ제공 : 아프리카TV

아프리카TV는 6일 공식 기부 방송 ‘기부스’를 통해 모인 기부 금액이 1억 원을 넘었다고 밝혔다.

기부스는 지난 2014년 10월 ‘즐거운 기부 문화 조성’을 목표로 만든 국내 최초 기부 전문 팟캐스트다. 아프리카TV에서는 2016년 7월 13일 첫 방송을 시작했다. 컬투의 정찬우, 이종격투기 선수 출신 이용수, 천경희 홍대 ‘고갈비’ 사장, 이재국 작가, 박지훈 변호사 5명이 방송 진행을 맡고 있다. 아프리카TV 측은 방송 시작 1년 5개월 만에 별풍선 기부 금액이 1억 원을 돌파하는 쾌거를 거뒀다고 전했다.

기부스는 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기부 문화를 확산하는 데 크게 기여했다. 시청자들이 기부스 방송을 시청하면서 별풍선을 선물하면 곧바로 기부로 이어진다. 아프리카TV는 이처럼 편리한 접근성이 어렵게만 느껴지던 기부 문화에 대한 인식을 변화시켰다고 설명했다. 1년 5개월 간 총 34차례 방송을 통해 2400여 명의 시청자들이 100만 개가 넘는 별풍선을 띄웠다.

기부스 출연자는 마음껏 자신이 원하는 것을 홍보하고, 홍보비를 지불하는 대신 현금이나 물품 또는 재능을 기부한다. 아프리카TV는 현물 기부는 28억이 훌쩍 넘는 규모로 지원됐다고 밝혔다. 기업체가 자사의 물품을 기부할 뿐만 아니라 다양한 BJ들도 현금 및 애장품 기부에 동참하고 있다. 지금까지 총 34명의 BJ가 방송에 출연해 기부 문화 확산에 힘을 보탰다.

모금액은 수수료 없이 전액 다양한 기부처로 전달됐다. 전달된 기부금은 전국에서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취약 계층에게 사용된다.

기부스의 주축인 컬투 정찬우는 “직접 기획한 기부스라는 방송에서 별풍선 기부 금액이 1억 원을 넘어 믿기지 않고 놀랍다”며 “이만큼 별풍선이 모일 수 있었던 것은 기부스 방송에 참여한 많은 BJ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박세호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