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날씨] 13일 낮부터 한파는 뒷걸음...기온 풀립니다

"사랑하는 사람아/우리에게 겨울이 없다면/무엇으로 따뜻한 포옹이 가능하겠느냐/(중략) 눈보라 치는 겨울밤이 없다면/추워 떠는 자의 시린 마음을 무엇으로 헤아리고/내 온몸을 녹이는 몇 평의 따뜻한 방을 고마워하고/자기를 벗어버린 희망 하나 커 나올 수 있겠느냐"

- 박노해 시인의 '겨울 사랑'

아침 최저기온이 -15.1도로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12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역 인근에서 시민들이 한파에 출근길을 재촉하고 있다.
아침 최저기온이 -15.1도로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12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역 인근에서 시민들이 한파에 출근길을 재촉하고 있다.ⓒ김슬찬 인턴기자

토요일인 13일 전국이 가끔 구름이 많다가 낮부터 차차 맑아지겠습니다. 서울 경기도와 강원영서, 충북북부에는 새벽부터 오전 사이에 눈이 조금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충남과 전북, 경상서부내륙에도 새벽부터 낮 사이에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서울·경기도, 강원영서, 충북북부, 서해5도에는 1cm 내외의 눈이 내리거나, 5mm 미만의 비가 오겠습니다.

전국 아침 최저기온은 -13도∼-3도, 낮 최고 기온은 0도∼7도로 예상됩니다. 지역별 오전 최저기온은 서울·대전·울산 -7도, 인천 -6도, 광주·부산 -5도, 대구 -8도, 제주 2도 등으로 예상됩니다. 오후 최고기온은 서울·인천 2도, 대전 4도, 대구·광주·울산 5도, 부산 7도, 제주 6도 등으로 나나겠습니다. 낮부터 비교적 따뜻한 서풍이 유입되면서 일요일부터는 평년값을 회복하겠습니다.

일요일인 14일 전국이 맑다가 오후부터 구름이 많아지겠습니다.

지역별 오전 최저기온은 서울·광주 -4도, 인천 -3도, 대전·대구 -6도, 울산 -5도, 부산 -1도, 제주 3도 등으로 전망됐습니다. 오후 최고기온은 서울·인천 5도, 대전·대구·광주 7도, 울산 8도, 부산 9도, 제주 11도 등으로 예보됐습니다.

당분간 동해안에는 너울로 인한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습니다. 해안가 안전 사고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양아라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