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한국PD대상 작품상 수상
한국PD대상에서 예능부문 작품상 수상하는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윤상돈 PD
한국PD대상에서 예능부문 작품상 수상하는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윤상돈 PDⓒMBC 플러스

MBC 플러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가 수상의 영예를 안으며 대체 예능의 자리를 굳혔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15일 열린 제30회 한국PD대상에서 수많은 지상파 예능을 제치고 TV부문 예능 작품상을 받았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해외여행이 아닌 국내여행이라는 역발상의 콘셉트와 외국인의 눈에 비친 한국이라는 신선한 리얼리티 구조, 그리고 한국을 사랑하는 알베르토 몬디의 진정성 있는 진행과 김준현-딘딘-신아영의 막강한 3MC 군단이 더해져 파일럿 프로그램부터 꾸준하게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윤상돈 PD는 “외국인 호스트, 출연자들에게 정말 감사하다는 말을 하고 싶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그는 “사계절을 함께 고생한 제작진, 스태프들 정말 고생이 많았다. 여러분 없었으면 이 작품 나오지 못했다. 방송을 하는 모든 사람들이 느낄 것이다. 주변 사람을 챙기지 못하는 것이 딜레마다. 항상 뒤에서 응원해주는 가족, 스태프의 가족에게도 이 영광을 나누고 싶다”라고 말했다.

이로써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2017 세상을 밝게 만드는 사람들 문화 분야 수상, 2018 대한민국 퍼스트 브랜드 여행 프로그램 부문 대상 수상, 한국PD대상 예능 작품상 수상까지 3관왕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한편, 지난 8일 종영한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휴식 기간을 거쳐 시즌2로 5월경 다시 돌아올 예정이다.

현석훈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