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세계 20위 눈 앞에 둔 정현...마이애미 오픈 16강 진출
정현
정현ⓒAP/뉴시스

한국 테니스 선수 정현(23·한국체대)이 남자프로테니스(ATP)투어 마이애미 오픈(총상금 797만2천535달러) 16강에 진출했다. 이번 대회에서도 8강에 진출하면 시즌 6개 대회 연속 진출이다.

정현은 25일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에서 열린 대회 다섯째 남자단식 3회전에서 홈코트의 마이크 모(176위·미국)를 2-0(6-1 6-1)으로 제압했다.

모는 이번 대회에서 로베르토 바우티스타 아굿(15위·스페인)을 꺾어 이변을 일으킨 선수다.

정현은 16강에서 주앙 소자(80위·포르투갈)와 만난다.

현재 세계 23위 정현은 이 대회 진출로 ATP 랭킹 포인트 90점을 확보해 이 대회가 끝난 뒤 발표되는 4월 2일자 기준 세계 랭킹 20위 진입까지 기대할 수 있게 됐다.

전혜원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