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다큐 ‘그날, 바다’, 세월호 4주기 맞은 16일 20만 관객 돌파[공식]
영화 '그날, 바다' 메인포스터
영화 '그날, 바다' 메인포스터ⓒ사진 제공 = ㈜엣나인필름 / 프로젝트 부

다큐멘터리 '그날, 바다'가 세월호 참사에 대한 국민들의 여전한 관심을 확인시켜 주었다.

16일, 영화 '그날, 바다'(제작:Project 不, 감독:김지영)는 개봉 5일만에 20만 관객을 돌파 했다. 이날 17시 기준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그날 바다'는 누적관객수 200,210명을 기록했다.

이는 역대 정치 시사 다큐먼터리 영화 중 2위에 해당하는 기록이다. 1위는 '공범자들'(2017)로 최종 관객 26만명이다. 3위는 '무현,두 도시 이야기'이며, 최종 관객 19만 3천 명을 동원한 바 있다.

'그날, 바다'는 역대 정치 시사 다큐멘터리 영화 중 최고 오프닝 기록, 최단 기간 10만명 관객 돌파 기록도 세웠다. 이같은 흥행 성적은 세월호 참사를 잊지 못하는 국민들의 마음을 반영하는 것이기도 하다. 세월호 4주기를 전후해 많은 관객들이 이 영화를 관람하고 있다.

'그날, 바다'는 2014년 4월 16일 세월호 항로를 기록한 AIS(Auto Identification System)을 분석해 침몰 원인을 과학적으로 찾아내려 한 추적 다큐멘터리 영화다.

인천항 출항부터 침몰 순간까지 세월호에 어떤 일들이 발생했는지를 파악하고, '팩트'를 기반으로 당시 상황을 재현해 침몰 원인을 파헤치려 했다. 각종 기록 자료들을 각계 전문가들의 자문 하에 검토했다. 4년간의 치밀한 취재 과정을 거쳐 완성됐다.

배우 정우성이 이 영화에 '내레이션'을 맡았다. 이승환, 스윗소로우 인호진, 핫펠트 등이 SNS에서 영화를 추천하기도 했다.

현재, '그날, 바다'는 전국 극장에서 상영 중이다. 러닝타임 110분. 15세 이상 관람가.

이소희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