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빅스가 밝힌 #막내_혁 #불편한_장면 #재계약_군입대 [말말말]
그룹 빅스(엔,레오,켄,라비,홍빈,혁)이 17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타이틀곡 향의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그룹 빅스(엔,레오,켄,라비,홍빈,혁)이 17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타이틀곡 향의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양지웅 객원기자

17일 열린 빅스(엔, 레오, 켄, 라비, 홍빈, 혁)의 정규 3집 ‘오드빅스(EAU DE VIXX)’ 미디어 쇼케이스에서는 막내를 놀리는 맏형의 이야기부터 재계약-군대 문제 등까지 냉온탕을 오가는 질답이 오고갔다. 이 중 몇 가지를 옮긴다.

그룹 빅스(엔,레오,켄,라비,홍빈,혁)이 17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그룹 빅스(엔,레오,켄,라비,홍빈,혁)이 17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양지웅 객원기자

#기대고 싶은 막내 혁

‘오드빅스’에는 막내 혁이 직접 작곡한 ‘굿데이’가 수록돼 있다. 이를 소개하며 혁은 “흥겨운 멜로디가 포인트인 곡이다. 아무래도 제가 제일 젊고 어려서 이렇게 파이팅 넘치는 곡을 만들지 않나 싶다”라고 형들을 도발했다.

이에 엔이 콧방귀를 뀌며 응수하자 진행을 보던 김정근은 “혁이 성장하는 순간을 지켜보는 심정이 어떠냐”는 돌발 질문을 엔에게 던졌다.

“레오랑 제가 동갑이다보니 혁이와 5년 차이가 나요. 혁이에게 맨날 너 기저귀 찰때부터 봐왔다고 해 왔죠. 하지만 멤버들 중 가장 철들어있고 속이 깊은 친구에요. 리더인 저보다 더 리더 같을 때가 있어요. 뿌듯하기보다는 혁이라서 저런 모습을 당연히 볼 수 있지 않나 합니다. 그래서 오히려 철이 좀 덜 들어도 괜찮지 않을까 하는 생각도 해요.”

그룹 빅스 혁이 17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타이틀곡 향의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그룹 빅스 혁이 17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타이틀곡 향의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양지웅 객원기자

#불편할 수도 있는 총 쏘는 장면?

‘향’의 뮤직비디오에는 빅스 여섯 명의 자아를 대변하는 아이가 등장한다. 뮤직비디오 막바지 이 어린아이와 총을 쓰는 모습이 함께 등장한다. 이에 대해 빅스도 문제가 되지 않을까 많은 고민을 했다고 전했다.

“처음 뮤직비디오 감독님과 만났을 때 들었던 의도는 ‘보시는 분들께서 스토리를 열어 놓고 해석하는 재미를 가지셨으면 하는 바람’이었어요. 특정 장면에 특별한 의미를 부여하기보다는, 여러 가지 의미가 되도록 여지를 많이 뒀습니다. 그렇게 고려해 보아주셨으면 합니다.” (라비)

“상상 속에서 이야기를 이끌어나가는 장면 중 하나에요. 가볍게 상상하는 장면이라 장난감총이 등장하는 겁니다. 자극적이지 않게 표현하려 많이 노력했습니다.” (엔)

그룹 빅스 라비가 17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그룹 빅스 라비가 17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양지웅 객원기자

#7년차 아이돌의 숙명 재계약, 그리고 군입대

2012년 데뷔해 올해로 7년차를 맞이한 빅스. 일반적으로 아이돌 그룹은 데뷔와 함께 7년짜리 계약을 맺는다. 7년이 다가오면 그룹의 미래에 대한 걱정을 반드시 할 수밖에 없다. 이건 빅스 자신들뿐만 아니라 지켜보는 팬들도 마찬가지다.

리더 엔은 먼저 자신들만의 ‘자부심’에 대해 이야기했다.

“저는 개인적으로 자부심이 있어요. 처음부터 빛을 본 게 아니라 한계단씩 올라온 그룹입니다. 그래서 더 탄탄하게 여기까지 온 것 같아요. 누구보다 탄탄했던 과거가 저희의 자부심입니다. 그래서일까요? 벌써 7년이 됐구나 싶어서 울컥하기도 하더라고요. 이번 앨범도 울컥하는 마음이 듭니다.” (엔)

그룹 빅스 엔이 17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타이틀곡 향의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그룹 빅스 엔이 17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타이틀곡 향의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양지웅 객원기자

홍빈은 “멤버들 마음은 하나로 모아졌다”라고 전했다.

“‘재계약? 당연히 하겠지’ 했어요. 막연히 생각하다가 최근 들어 멤버들과 대화를 좀 했었어요. 대화해본 결과, 멤버들 생각은 다 같아요. 우리끼리는 손잡고 계속 하고 싶은 마음이에요. 그런데 저희만 하는 것은 아니잖아요? 회사의 의견도 있으니까. 어쨌든 저희끼리는 뭉치는 쪽으로 갈 겁니다.” (홍빈)

그룹 빅스 홍빈이 17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그룹 빅스 홍빈이 17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양지웅 객원기자

군대 문제에 대해서는 특별한 의견이 없었다. 그냥 때가 되면 가야한다는 입장 정도다.

“레오와 제가 군입대를 눈앞에 뒀죠. 그게 너무 당연한 것이다보니 드릴 이야기는 별로 없어요. 군대는 어쨌든 그렇고, 앨범이 나왔으니 많이 사랑해달라 응원해달라 뭐 그런 말 말고는 딱히 드릴 말씀이 없네요.” (엔)

그룹 빅스 레오가 17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타이틀곡 향의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그룹 빅스 레오가 17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정규 3집 앨범 'EAU DE VIXX'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타이틀곡 향의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양지웅 객원기자

빅스 정규 3집 ‘오드빅스’와 타이틀곡 ‘향’의 뮤직비디오는 17일 오후 6시 공개된다.

이동현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