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그날,바다’ 김지영 감독, “정우성 3번이나 녹음..마음 담긴 내레이션 해줘”
17일 오후 서울 동작구 아트나인에서 열린 영화 '그날, 바다' 상영보고회에 김지영 감독이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17일 오후 서울 동작구 아트나인에서 열린 영화 '그날, 바다' 상영보고회에 김지영 감독이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김슬찬 인턴기자

다큐 ‘그날, 바다’의 김지영 감독이 내레이션을 맡아 준 배우 정우성에게 감동받은 일화를 공개했다.

17일 오후, 서울 동작구 ‘아트나인’에서 영화 ‘그날, 바다’ 공식 상영 보고회가 열렸다. 김지영 감독과 제작자 김어준 딴지일보 총수가 참석해, 영화의 연출 의도와 제작 과정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그날, 바다’는 2014년 4월 16일 세월호 항로를 기록한 AIS(Auto Identification System)을 분석해 침몰 원인을 과학적으로 찾아내려 한 추적 다큐멘터리 영화다. 배우 정우성은 이 영화에 내레이션으로 참여했다. 그의 나직한 목소리는 영화의 과학적 분석에 대한 신뢰감을 주고, 관객들의 영화 몰입을 돕는다.

17일 오후 서울 동작구 아트나인에서 열린 영화 '그날, 바다' 상영보고회에 김지영 감독(왼쪽), 김어준 총수가 참석하고 있다.
17일 오후 서울 동작구 아트나인에서 열린 영화 '그날, 바다' 상영보고회에 김지영 감독(왼쪽), 김어준 총수가 참석하고 있다.ⓒ김슬찬 인턴기자

김지영 감독에게 정우성에게 내레이션을 맡긴 이유, 그의 내레이션이 주는 영화적 효과에 대해 물었다.

김 감독은 “이 다큐의 내용이 과학적이다보니 딱딱한 목소리로 들으면 관객들이 지루하지 않을까 염려됐다. 배우들이 내레이션 해주면 친근감을 줄 수 있을 것 같았다. 감독으로서 내가 잘 아는 어떤 사람이 부드럽게 설명해주는 톤을 원했다. 사람들이 잘 아는 배우, 그런 배우가 내레이션 할 때 이 영화의 정보를 잘 전달할 것 같았다. 정우성이 그런 배우였다”라고 밝혔다.

또 “제작자(김어준)의 무모한 제안을 선뜩 받아줘서 믿기지 않고 너무 좋았다”라고 심경을 전했다.

배우 정우성
배우 정우성ⓒ양지웅 기자

이어 김 감독은 “녹음 시작하고 많은 에피소드가 있었다”라며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그는 “정우성이 녹음을 3번 했다. 처음 한 번 쭉하고, 영화를 다시 보고 다시 하고 싶다고 해서 믹싱실 가서 작업을 했다. 처음엔 12시간 녹음을 하고, 다음엔 본인 마음에 안 드는 부분과 저한테 다시 하고 싶은 부분을 물어서 다시 작업했다. 그 때는 7~8시간 녹음을 했다. 그때야 만족하고 같이 식사를 하러 갔는데, 우연찮게 다시 영화 이야기를 하게 됐다. 특정 대목을 이야기 하다가 ‘거기는 제가 뉘앙스를 잘못 한 것 같다. 다시 녹음해야 겠다’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김 감독은 “정우성씨가 그렇게 말해서 믹싱실 대표님도 놀라고 저도 놀랐다. ‘갑시다’ 하더니 일어서서 정우성이 가더라. 저희도 우르르 몰려 나가서, 다시 믹싱실 장비 켜고 구성 대본 보고 해서 세번째 녹음을 했다. 그렇게 세번째 녹음을 하니까 영화가 전체적으로 달라졌다”라고 밝혔다.

영화 '그날, 바다' 메인포스터
영화 '그날, 바다' 메인포스터ⓒ사진 제공 = ㈜엣나인필름 / 프로젝트 부

정우성의 내레이션 효과에 대해서는 '만족스럽다'는 평을 내놨다.

김 감독은 “정우성이 세월호에 관심있는, 마음이 담긴 사람의 내레이션을 해줬다. 특히 극중 내레이션 부분 중에 단원고 학생들 이야기인 ‘정상적인 항해였다. 끝까지 그래야 했다’ 이 부분이 사람의 마음을 정서적으로 흔든다. 여느 아나운서나 성우로는 전달하기 어려운 느낌이다. 마음을 담은 내레이션으로 영화를 풍요롭게 해줬다. 정우성으로 한 건 좋은 선택이었다. 고맙다"라고 말했다.

정우성의 마음이 담긴 내레이션으로 몰입도를 높인 다큐멘터리 ‘그날, 바다’는 현재 전국 극장에서 상영 중이다. 러닝타임 110분. 15세 이상 관람가.

관련기사

이소희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