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이낙연, ‘문무일 수사외압’ 논란에 “부끄럽다…법 엄정 집행해야”
이낙연 국무총리
이낙연 국무총리ⓒ정의철 기자

이낙연 국무총리는 16일 강원랜드 채용 비리 수사와 관련, 문무일 검찰총장이 수사외압을 행사했다는 논란에 대해 "검찰 내부에서 그런 일이 있었다는 것 자체가 부끄럽고 안타깝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이날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강원랜드 채용비리 수사 외압 의혹'과 관련된 질문을 받자 이같이 답했다.

이 총리는 "문제의 진실이 무엇이든 간에 사실을 명확히 규명하고 법을 엄정히 집행하는데 어떤 차질도 용납할 수 없다"며 진상규명에 대한 강한 의지를 밝혔다.

이 총리는 또한 검찰 내 성추행 의혹을 폭로한 서지현 검사가 진상조사단 조사에 문제를 제기한 것에 대해서도 철저한 진상규명을 당부했다.

이 총리는 "수사에 차질이 있거나 진실규명과 문책 등에 조금이라도 의심이 남으면 검찰 신뢰를 위해 몹시 불행한 일이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남소연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