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유회승 있으니 한계 사라져” 엔플라잉의 유회승 사랑 [말말말]
엔플라잉 유회승
엔플라잉 유회승ⓒ사진제공 = FNC엔터테인먼트

엔플라잉은 유회승을 ‘복덩이’로 여겼다.

16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예스24무브홀에서 열린 엔플라잉 미니4집 ‘HOW ARE YOU?’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엔플라잉은 마지막으로 합류한 유회승에 대한 생각을 이야기했다.

광진은 “(회승 합류 이후) 음악적 표현 폭이 정말 넓어졌다”라며 “멤버들 개개인에게 여유도 생겼고, 보여드릴 것도 많아졌다”라고 말했다. 이어 “회승이 하나가 저희의 영향력과 힘을 크게 했다”라고 덧붙였다.

리더 승협은 “인터넷에 회승이 영상이 정말 많이 올라온다”, “아무래도 가창력이 좋으니 그렇게 많이 퍼지지 않겠나”라며 “덕분에 한계가 없어진 느낌이다”라고 말했다.

유회승은 지난 4월 소속사 선배 이홍기와 함께 낸 음원 '사랑했었다'로 뛰어난 가창력을 보여준 바 있다. 당시 누리꾼들은 그에게 "6단 고음이라니"라며 찬사를 보냈다.

엔플라잉 이승협
엔플라잉 이승협ⓒ사진제공 = FNC엔터테인먼트

엔플라잉 미니 4집 ‘HOW ARE YOU?’는 16일 오후 6시 공개된다.

이동현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