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이 꽃이 뭔지 아십니까?” ‘3실장’도 피할 수 없었던 문 대통령의 ‘식물 퀴즈’
청와대 인스타그램
청와대 인스타그램ⓒ청와대 인스타그램

"이 꽃이 뭔지 아십니까?"

문재인 대통령의 질문에 청와대 핵심 참모인 '3실장'이 고심하는 듯한 표정을 보여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청와대는 17일 공식 인스타그램에 "문재인 대통령은 산책을 할 때 마다 묻는다"고 밝히며 이러한 모습이 담긴 사진을 함께 게재했다.

청와대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종종 "이 꽃이 뭔지 아십니까?", "이 나무 이름이 뭔지 아세요?"라고 묻곤 한다. 청와대는 "대통령의 식물 퀴즈, 3실장도 피해갈 수 없습니다"라고 소개했다.

공개된 사진은 청와대 내부 모습으로 보인다. 문 대통령은 길을 가다가 허리를 숙여 길가에 있는 꽃을 손가락으로 가리키고 있다.

옆에 서 있던 임종석 비서실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장하성 정책실장 등 '3실장'의 눈은 문 대통령의 손 끝으로 모아졌다. 문 대통령의 표정 못지 않게 '3실장'의 표정도 사뭇 진지하다.

이러한 분위기를 반영하듯 청와대는 인스타그램 해시태그(#)로 "청와대의 흔한 산책풍경", "식물박사 문재인 대통령", "3실장 표정 주목", "산책인가요 수보(수석보좌관)식물회의인가요", "청와대 식물 오조오억개인데 어떡하죠"라고 달아 눈길을 끌었다.

이정미 기자

세상사 두루 호기심이 많습니다. 진실과 정의는 물론 B급 코드에도 관심이 많습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