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서울시장 3위’ 예상된 안철수 “무엇이 부족한지 깊이 고민하겠다”
안철수 바른미래당 서울시장 후보가 13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6·13 지방선거 출구조사 결과 관련 입장을 밝히고 있다.
안철수 바른미래당 서울시장 후보가 13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6·13 지방선거 출구조사 결과 관련 입장을 밝히고 있다.ⓒ뉴시스

6.13 지방선거 출구조사 결과 더불어민주당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 자유한국당 김문수 후보에 이어 3위가 예상된 바른미래당 안철수 후보는 "서울시민들의 준엄한 선택을 존중하며 겸허히 받아들이겠다"고 말했다.

안 후보는 13일 서울 여의도에 위치한 바른미래당 당사를 찾아 이같은 입장을 발표했다.

안 후보는 "부족한 저에게 보내주신 성원에 진심으로 머리 숙여 감사를 표한다"며 "그 은혜를 결코 잊지 않겠다"고 말했다.

안 후보는 "무엇이 부족하고 무엇을 채워야 할지 이 시대가 제게 주어진 소임이 무엇인지 깊게 고민하겠다"며 "그리고 따로 말씀드릴 기회를 갖겠다"고 말을 아꼈다.

안 후보는 '김문수 후보에 밀려 3위에 머무르는데 어떻게 받아들이냐'라는 질문에 "서울시민의 뜻을 겸허하게 받아들이겠다"고만 답했다.

안 후보는 '3등에 머무를 경우 정치 생명이 끝나는 것이 아니냐'는 전망에도 "깊게 고민하고 따로 말씀드릴 기회를 가지겠다"고 말했다.

그동안 안 후보 측은 '샤이 안철수' 유권자들의 지지를 받으면 선거 결과 유의미한 지지율을 기록할 수 있을 것이라고 공언해왔다. 안 후보 역시 구글 트렌드 등 각종 포털 트렌드에서 서울시장 후보 중 자신이 가장 앞서고 있다고 강조해 왔다. 그러나 이날 출구조사 결과 3위로 주저앉았다.

안철수 바른미래당 서울시장 후보가 13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6·13 지방선거 출구조사 결과 관련 입장을 밝힌 뒤 차량에 탑승하고 있다.
안철수 바른미래당 서울시장 후보가 13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6·13 지방선거 출구조사 결과 관련 입장을 밝힌 뒤 차량에 탑승하고 있다.ⓒ뉴시스

남소연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