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당신은 ‘흰색’에 대해 어떻게 생각 하나요? 박귀섭 개인전 ‘WHITE’
박귀섭 개인전 ‘WHITE’
박귀섭 개인전 ‘WHITE’ⓒ갤러리엘르

국립발레단 솔리스트 출신의 사진가인 박귀섭 작가 개인전 ‘WHITE’가 서울 강남 역삼 갤러리엘르에서 7월14일부터 26일까지 열린다.

이번 전시에 소개되는 작품들은 백지처럼, 사람은 모두 미색 혹은 비슷한 상태의 색감을 갖고 태어남과 동시에 주변 환경(외부적인 요인)으로 인해 변화(변질)하며 본연의 색을 잃어가고 있음을 전한다. 그가 전시에서 보여 주고자하는 4가지 Part를 통해 선악과를 표현한 설치미술, 왜곡된 색의 개념을 나타내는 사진작품, 사람의 감정을 표현하는 관객 참여형 작품, 회화작가인 아내와의 합작을 선보인다.

작가는 이번 전시를 통해 “사람은 흰색과 닮았다고 생각한다. 하얀 도화지에 다양한 색이 뒤엉켜 새 그림을 만들듯이, 사람은 삶을 살아가며 환경과 관계의 영향에 의해 변화하고 새로운 삶을 적응하며 만들어간다. 자신의 인생을 그리며 살아가지만 때론 누군가가 그 삶에 색을 집어 넣기도 함으로써 결국 삶의 흰색이 다른 색으로 바뀌게 되었을때, 그 삶은 과연 변질 된 것일까? 아니면 새로운 무언가가 된 것일까?”하고 질문을 던진다.

박귀섭 개인전 ‘WHITE’
박귀섭 개인전 ‘WHITE’ⓒ갤러리엘르
박귀섭 개인전 ‘WHITE’
박귀섭 개인전 ‘WHITE’ⓒ갤러리엘르

권종술 기자

문화와 종교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