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경찰, 불법 사이트에 음란물 게시한 20~50대 무더기 검거

불법 음란물 사이트에 음란물을 게시한 회사원과 사이트 이용자들이 무더기로 검거됐다.

인천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A(49)씨 등 20~50대 남성 26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9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 6월부터 7월까지 해외에 서버를 둔 불법 음란물 사이트 내 '출사 게시판'과 '인증사진 게시판'에 다수의 음란물을 게시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교제 중이던 여성의 신체 부위를 직접 촬영하여 게시하거나, 해당 사이트에 게시돼 있던 음란물을 컴퓨터에 저장했다가 다시 게시판에 올린 것으로 조사됐다.

일부 사이트 이용자 컴퓨터에서는 음란물에 등장하는 모델 200명의 이름이 적힌 명단도 발견됐다. 이 가운데 4명은 성폭력 피해 단체에 신고를 한 여성이었다.

경찰은 음란물을 게시한 이용자 중 아직 검거되지 않은 18명에 대해서도 추적하고 있다. 또한 사이트 운영자를 검거하는 데에도 수사력을 집중하고 있다.

한편, 검거된 사이트 이용자들은 대부분 회사원이었으며 그 중에는 고등학생들도 일부 포함돼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정미 기자

세상사 두루 호기심이 많습니다. 진실과 정의는 물론 B급 코드에도 관심이 많습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