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여자농구 남북단일팀 인도에 104대54 대승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농구 예선 남북단일팀과 인도의 경기가 열린 20일(현지시각) 오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농구 경기장에서 박혜진이 슛을 하고 있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농구 예선 남북단일팀과 인도의 경기가 열린 20일(현지시각) 오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농구 경기장에서 박혜진이 슛을 하고 있다.ⓒ뉴시스

여자농구 남북단일팀 인도에 50점 차의 대승을 거뒀다. 남북단일팀은 20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 스포츠 콤플렉스 농구장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 농구 X조 인도와의 경기에서 104-54로 승리를 거뒀다.

이날 경기에서 단일팀은 11명 선수단 전원을 고르게 기용하며 선수들이 전원 고르게 득점을 기록하는 등 활약을 펼쳤다. 강이슬이 17득점을 기록해 가장 많은 득점을 했고, 박지현이 12득점, 최은실 장미경, 박하나가 각각 11득점을 기록했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농구 예선 남북단일팀과 인도의 경기가 열린 20일(현지시각) 오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농구 경기장에서 응원단이 남북단일팀을 응원하고 있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농구 예선 남북단일팀과 인도의 경기가 열린 20일(현지시각) 오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농구 경기장에서 응원단이 남북단일팀을 응원하고 있다.ⓒ뉴시스

이로써 단일팀은 대만전에서 2점 차의 아쉬운 패배를 이기고 다시 승리를 따내면서 조별리그에서 2승 1패를 기록하게 됐다. 단일팀은 3전 전승인 대만에 이어 조 2위를 기록하고 있으며 21일 카자흐스탄과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한편, 이날 단일팀 경기장엔 이낙연 국무총리와 김일국 북한 체육상,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등과 함께 단일팀을 응원하는 동포들이 함께해 단일팀의 활약에 아낌없는 박수를 보냈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농구 예선 남북단일팀과 인도의 경기가 열린 20일(현지시각) 오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농구 경기장에서 이낙연 국무총리가 김일국(왼쪽 두번째) 북한 체육상과 함께 경기를 관람하고 있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농구 예선 남북단일팀과 인도의 경기가 열린 20일(현지시각) 오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농구 경기장에서 이낙연 국무총리가 김일국(왼쪽 두번째) 북한 체육상과 함께 경기를 관람하고 있다.ⓒ뉴시스

권종술 기자

문화와 종교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