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여자농구 단일팀, 대만에 대승 거두고 결승행… 1일 중국과 결승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농구 준결승 남북단일팀과 대만의 경기가 열린 30일(현지시각) 오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이스토라경기장에서 대만에 승리를 거둔 남북단일팀 박혜진이 장미경(북측), 박지수와 함께 눈물을 흘리고 있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농구 준결승 남북단일팀과 대만의 경기가 열린 30일(현지시각) 오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이스토라경기장에서 대만에 승리를 거둔 남북단일팀 박혜진이 장미경(북측), 박지수와 함께 눈물을 흘리고 있다.ⓒ뉴시스

남북 여자농구 단일팀이 대만에 대승을 거두고 결승에 진출했다. 단일팀은 오는 9월1일 중국과 금메달을 놓고 대결을 펼친다.

단일팀은 30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의 겔로라 붕 카르노 스포츠 컴플렉스 내 이스토라 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준결승전에서 대만을 89-66으로 20점 차 이상의 완승을 거두며 1차전에서의 1점차 패배를 설욕했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농구 준결승 남북단일팀과 대만의 경기가 열린 30일(현지시각) 오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이스토라경기장에서 자유투를 성공한 남북단일팀 박지수가 로숙영(북측)과 손을 마주치고 있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농구 준결승 남북단일팀과 대만의 경기가 열린 30일(현지시각) 오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이스토라경기장에서 자유투를 성공한 남북단일팀 박지수가 로숙영(북측)과 손을 마주치고 있다.ⓒ뉴시스

단일팀은 전반을 50-35로 앞서는 등 초반부터 대만을 압도했다. 임영희 등의 외각슛과 로숙영의 활약도 돋보였다. 이번 대회에서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낸 박지수는 골밑에서 존재감을 드러내며 맹활약하며 대만을 앞서 나갔고, 4쿼터 들어선 점수차가 벌어지자 주전들이 휴식을 취하는 등 여유있는 경기를 펼쳤다. 임영희, 박혜진, 로숙영이 각각 17점을 득점했고, 강이슬 14점, 박지수 10점 등 골고루 활약했다.

여자농구 결승전은 한국시간으로 오는 1일 오후 8시 이스토라 경기장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한편, 여자농구와 카누, 조정에서 단일팀을 꾸린 남북은 여자농구가 결승에 진출하면서 4번째 메달을 확보하게 됐다. 앞서 남북 단일팀은 카누 용선 남자 500m에서 사상 처음으로 단일팀 금메달을 차지했고, 용선 여자 200m와 남자 1,000m에서 동메달을 확보한 바 있다.

권종술 기자

문화와 종교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