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한국예술인복지재단, 예술인 위한 성폭력 예방 교육 실시
예술인 위한 성폭력 예방 교육
예술인 위한 성폭력 예방 교육ⓒ한국예술인복지재단

‘미투 운동’과 함께 예술계 내에서도 성평등 인식 변화가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한국예술인복지재단이 예술인을 위한 성폭력 예방 교육을 실시한다.

한국예술인복지재단과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은 성폭력 예방 교육을 오는 17일부터 매월 진행한다.

해당 교육은 동일한 주제와 내용으로 월 1회 한국예술인복지재단 교육장에서 진행된다. 강의 날짜는 9월 17일, 10월 12일, 11월 15일이다. 한국예술인복지재단 측은 예술계 수요에 따라 추가강의 개설도 가능하다는 입장이다.

기존 성폭력 예방교육 커리큘럼이 직장 내 폭력에 초점이 맞춰져 있어서 문화예술인의 특성에 맞지 않다는 비판이 이어짐에 따라 이번 교육은 예술인 맞춤형 강의로 진행하게 됐다.

강의는 김재련 변호사(법무법인 온세상 대표변호사)가 맡았다. 그는 여성가족부 권익증진국장을 역임하고 현재 국가인권위원회 성차별조정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성폭력 예방교육 전문강사로 활동하는 이선희 감독(경계너머교육센터 대표)도 강의를 맡았다.

한국예술인복지재단은 2017년 사업 참여 예술인을 대상으로 성폭력 예방교육을 실시해 왔고, 올해 6월엔 예술인 성폭력 피해 신고상담센터를 개소했다.

재단 관계자는 “문화예술계 내 성폭력 예방과 2차 피해 방지에 예술인 스스로의 역할이 중요하다는 인식이 확대되고 있고, 향후 정부지원사업 참여 시 예방교육 참여가 필수가 될 예정이기 때문에 이와 같은 교육에 대한 요구는 앞으로 더욱 커질 것”이라고 밝혔다.

김세운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