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김제동 “교황에게도 편향 딱지 붙어, 지켜봐주시길 바랄 따름” [말말말]
12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한 카페에서 열린 '오늘밤 김제동' 기자간담회에서 김제동이 포토타임에 촬영하고 있다.
12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한 카페에서 열린 '오늘밤 김제동' 기자간담회에서 김제동이 포토타임에 촬영하고 있다.ⓒ제공 = KBS

12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한 카페에서 KBS 1TV ‘오늘밤 김제동’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현장에는 프로그램 진행자 김제동과 제작진, 방송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날 김제동은 프로그램의 편향성 논란에 대해 답변했다.

김제동은 “어떤 스탠스를 잡고 프로그램을 진행할 것인지 고민이 많다”라며 “1, 2회 마치고도 출연자들에게 연락해 후기들을 들었다. 이 프로그램에서 나는 이야기를 듣고 묻는다. 내가 할 수 있는 건 잘 묻는 것 뿐”이라고 입을 뗐다.

이어 “좌편향도 우편향도 안 된다. 이건 시사 프로그램이다. 그렇다면 기계적 중립도 안 된다”라면서도 “편향이라고 말하고 싶은 분들은 교황에게도 편향이라고 말한다. 제가 부탁드리는 건 지켜봐 달라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중립이란 무엇인지 앞으로 더욱 고민하겠다. 언론에서 말씀하시는 것 듣고 반영할 것이다. 하지만 나는 프로그램에서 설명자가 아니라 전달자다. 지켜 보시면 아실 것이다”라고 우려를 불식했다.

‘오늘밤 김제동’은 편하고 쉽게 이슈를 전달하려는 목적의 시사 프로그램이다. 매일 시사 이슈를 정해 맥락을 파고들며, 생방송 시간에 삶의 현장에 있는 이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날것 그대로 전달한다.

KBS 1TV ‘오늘밤 김제동’은 매주 월-목 오후 11시 30분 방송된다. 10일과 11일 1, 2회가 방영됐다.

이동현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