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효성, 전국 27개 대학 돌며 인재 찾기 나선다
효성 채용 설명회
효성 채용 설명회ⓒ효성 제공

효성이 2018년 하반기 그룹 신입사원 채용을 앞두고 11일 서울대를 방문해 채용 설명회를 실시했다고 12일 밝혔다.

지난 3일 한국외대를 시작으로 진행된 채용 설명회는 20일까지 고려대, 경북대, UNIST(울산과학기술원) 등 전국 27개 대학에서 실시될 계획이다. 효성은 올해 하반기 약 500여 명의 신입사원을 채용할 계획이다.

11일 서울대에서 열린 설명회에서는 지주사 전환 이후 분할된 4개 사업회사에 대한 설명과 인재상, 면접 전형 등에 대한 설명이 이어졌다. 특히, 이날 설명회에는 효성티앤씨 이재중 상무가 참석해 기술 중심의 회사 철학을 직접 설명하고 취업 준비생들이 궁금해하는 점에 대해서 답변했다.

조현준 회장은, “효성은 빠르게 변화하는 글로벌 시장 속에서 끊임없는 혁신을 선도할 수 있는 인재, 자신의 분야에서 최고의 전문성을 추구하며 악착 같이 경쟁력을 확보한 인재들과 더 큰 도약을 함께 만들어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올해 신입사원 채용대상은 2019년 2월 졸업예정자 또는 기졸업자로 학점, 외국어, 연령 등에 별도의 자격 제한을 두지 않는다. 입사지원서는 오는 27일 18시까지 효성그룹 채용사이트(http://recruit.hyosung.com)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전형절차는 서류(지원서) 접수, 인적성검사(10월 中 예정)-면접(11월 중순 예정) 순으로 총 3단계에 걸쳐 진행되며 올 12월 초에 최종합격자가 발표된다.

윤정헌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