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오늘밤’ 김제동, “사투리, 그건 제가 고칠 수 없는 편향” [말말말]
'오늘밤 김제동' 제작진과 김제동
'오늘밤 김제동' 제작진과 김제동ⓒ제공 = KBS

12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한 카페에서 KBS 1TV ‘오늘밤 김제동’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현장에는 프로그램 진행자 김제동과 제작진, 방송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김제동은 이날 자신만의 진행 스타일을 정립하는 것과 관련해 이야기하던 도중 사투리에 대해 말했다.

그는 “솔직히 사투리를 고치는 건 불가능하다. 고쳐야 할 필요성도 느끼지 못한다. 단어가 사투리가 아니라 말투가 사투리라... 어떻게 고치나”라며 “이 편향은 고칠 수가 없다”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제동은 “나만의 진행 스타일이란 사람들과 편안하게 이야기하며 그들이 꺼내지 못하는 말을 짚어내는 것”이라고 답변했다. 그는 “어떤 걸 만들 필요 없이 이미 배어 있는 나만의 스타일”이라고 덧붙였다.

‘오늘밤 김제동’은 편하고 쉽게 이슈를 전달하려는 목적의 시사 프로그램이다. 매일 시사 이슈를 정해 맥락을 파고들며, 생방송 시간에 삶의 현장에 있는 이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날것 그대로 전달한다.

KBS 1TV ‘오늘밤 김제동’은 매주 월-목 오후 11시 30분 방송된다. 10일과 11일 1, 2회가 방영됐다.

이동현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