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방송인 허경환, 주짓수 남자 일반부 경기에서 대회에서 우승
주짓수 대회에서 우승한 허경환
주짓수 대회에서 우승한 허경환ⓒ사진 = 뉴시스

방송인 허경환(37)이 주짓수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허경환은 16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제 1회 로드FC 주짓수 대회 흰띠 남자 일반부(36-45세) 76kg급 토너먼트 경기에 출전했다.

1차전에 안문찬을 이기고 올라간 허경환은 결승전에서 심규현에 8-2 판정승을 거뒀다.

이날 허경환은 “응원해주신 분들께 깔끔한 승리를 보여드렸어야 하는데 수련이 부족했다”라며 “이제 곧 마흔인데, 지금도 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었다. 더욱 수련하고 정진하겠다”라고 말했다.

종합격투기 단체 로드FC의 주관으로 '제3회 세계종합격투기 대축제'를 겸해 열린 이번 대회는 국내외 로드FC 가맹 체육관에서 출전한 3천여 명의 유소년 주짓수 꿈나무가 참가했다.

이동현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