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영상] ‘같이 걸을까’ god 완전체의 뭉클한 20주년 소감
미리듣는 god 20주년 소감 & 새 앨범 작업 현황

그룹 god(지오디) 리더 박준형이 현실감 있는 데뷔 20주년 소감을 밝혔다.

11일 오후 서울 상암동 JTBC에서 열린 신규 예능프로그램 ‘같이 걸을까’ 제작발표회에는 god 멤버 박준형, 데니안, 윤계상, 손호영, 김태우가 참석해 스페인 산티아고 순례길을 함께 걸었던 경험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내년 1월이면 데뷔 20주년이 되는 god. 20주년 소감을 묻는 질문에 박준형은 “시간이 정말 빨리갔다. 아까 계상이가 40대 얘길 했는데, 그런 말을 들으면 웃긴건지 슬픈건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그는 “처음에 이상한 옷에 뾰족한 구두를 신고서 형 하드 좀 드셔보세요 하던 얘가 지금은 (연륜이 있어)CF도 찍고 장첸으로 영화도 찍는다”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데니안은 “20년이면 제 인생의 절반이다. 시간은 20년이 흘렀지만 많은 분들이 지금도 저희 노래를 불러주시는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는 “저희 멤버들은 20년 그 이상을 함께 했다. 새 앨범을 내고 공연도 하게 될텐데, 정말 벅차고 기대된다. 앞으로도 멤버들과 계속 함께 하길 바라는 마음이 크다”고 말했다.

김태우는 새 앨범 작업에 대해 살짝 소개했다. 그는 “차근차근 준비 중이다. 멤버들 참여가 많을 것이다. 무게감도 있고, 그동안 저희 노래가 사랑도 이야기 했지만 사회적 이슈도 가사에 담고 했던터라 그런 부담도 크지만 열심히 작업 중이다. 좋은 앨범으로 찾아 뵙겠다”고 전했다.

JTBC ‘같이 걸을까’는 ‘친구와 함께 걷는 여행’을 주제로 한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이다. 20년 우정의 god 멤버 5명이 스페인 산티아고 순례길을 걷고 숙박하며 생기는 이야기를 담았다. 10월 11일 밤 11시 첫 방송.

그룹 god 멤버 5명(왼쪽부터 김태우, 윤계상, 박준형, 손호영, 데니안)이 11일 오후 서울 상암동 JTBC에서 열린 새 예능 프로그램 ‘같이 걸을까’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그룹 god 멤버 5명(왼쪽부터 김태우, 윤계상, 박준형, 손호영, 데니안)이 11일 오후 서울 상암동 JTBC에서 열린 새 예능 프로그램 ‘같이 걸을까’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제공=JTBC
빵~터진 god 완전체, 산티아고 순례길에서 무슨 일이?

김도균 기자

연예팀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