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아찔한 사돈연습’ PD, “러블리즈 미주, ‘음중’ PD 시절부터 찍었다... 역할 잘 수행해”
'아찔한 사돈연습' 출연하는 러블리즈 미주와 권혁수
'아찔한 사돈연습' 출연하는 러블리즈 미주와 권혁수ⓒ제공 = tvN

tvN ‘아찔한 사돈연습’ PD가 러블리즈 미주를 캐스팅한 계기를 밝혔다.

12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아찔한 사돈연습’ 기자간담회에서 전성호 PD는 미주에 대해 애정을 오래 전부터 갖고 있었음을 밝혔다.

전 PD는 본래 MBC ‘음악중심’ PD였다며 “러블리즈 데뷔할 당시부터 가장 눈여겨 본 사람이 미주였다”라며 “캐스팅한 목적을 정말 잘 수행해주고 있다”라고 칭찬했다.

그는 “(미주 상대인) 권혁수는 준비를 정말 많이 하는 사람이고, 그 성과를 확실하게 내는 사람”이라며 “그가 흐트러지는 모습을 좀 보고 싶었다. 그 역할을 해 줄 사람이 필요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미주 씨가 권혁수 정신 못차리게, 아주 잘 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그에 따르면 프로그램의 메인 작가도 "두 사람처럼 살면 정말 재밌겠다. 저렇게 살아보고 싶다"라고 말했다고 한다.

‘아찔한 사돈연습’은 가상 결혼을 한 자식을 지켜보는 부모들의 스튜디오 토크를 내용으로 하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권혁수와 미주가 커플로 매칭되었고, 각각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스튜디오에 출연해 대화를 나눈다.

tvN ‘아찔한 사돈연습’은 매주 금요일 오후 7시 40분 방송된다.

이동현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