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아찔한 사돈연습’ 노사연 “며느릿감으로는 아이유 같은 스타일 원해”
'아찔한 사돈연습' 진행 맡은 노사연
'아찔한 사돈연습' 진행 맡은 노사연ⓒ제공 = tvN

12일 열린 tvN ‘아찔한 사돈연습’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노사연이 아이유 같은 스타일을 며느리로 맞이하고 싶다고 밝혔다.

지난 5일 첫회 방송 후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노사연은 “요즘 사람들은 어떻게 연애하고 결혼하는지 잘 몰랐다”라며 “이 방송을 보니 공부도 많이 되고, 전부 내 아들 딸 같은 느낌이다”라고 방송에 임하는 소감을 전했다.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는 노사연에게 어떤 며느리감을 원하느냐고 묻자 그는 “후배 중에 정말 괜찮은 친구가 있다. 바로 아이유. 물론 나이 차이는 있다. (꼭 아이유라는 게 아니라) 그런 사람이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남태현과 장도연 가상 커플을 눈여겨 보고 있다. 두 사람 사이에 나이 차이가 좀 있지 않나. 나도 남편과 나이 차이가 좀 있어 눈길이 간다”라고 말했다.

tvN ‘아찔한 사돈연습’은 매주 금요일 오후 7시 40분 방송된다.

이동현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