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나 혼자 산다’ 기안84, 건강검진 받다 ‘폭풍눈물’
'나 혼자 산다'에서 건강검진을 받는 기안84
'나 혼자 산다'에서 건강검진을 받는 기안84ⓒ방송화면 캡처

기안 84가 이제껏 드러내지 않았던 속마음을 드러낸다.

최근 MBC ‘나 혼자 산다’ 녹화에 기안84와 김충재가 건강검진에 나섰다.

이날 기안84는 건강검진을 위해 병원에 내원, 건강하게 살지 않았던 지난 날을 회상하며 걱정 가득한 모습을 보였다. 특히 아침부터 대장내시경 약으로 한바탕 소동을 벌였던 그는 함께 건강검진을 받는 김충재와 동병상련을 나누며 건강검진 동반자로 서로 의지하는 모습을 보였다.

기안84는 건강검진 내내 긴장하며 진땀을 흘리다가 급기야 눈물을 흘리기까지 했다. 도중에 “엄마가 보고싶다”며 김충재에게 전화를 부탁한 그는 엄마와 안부를 나누던 중 터진 울음이 멈추지 않아 결국 전화를 끊고는 한참을 더 울었다.

평소 그는 ‘나 혼자 산다’에서 무덤덤하고 매사에 무신경한 면모를 보여줬기에 이번 방송에서 보일 눈물이 많은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더할 예정이다.

진정성 있는 모습으로 안방극장을 감동으로 적실 기안84의 눈물은 12일 밤 11시 15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공개된다.

'나 혼자 산다'에서 건강검진을 받는 기안84와 김충재
'나 혼자 산다'에서 건강검진을 받는 기안84와 김충재ⓒ방송화면 캡처

김한수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