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스무살 앞둔 김향기, ‘#좋맛탱’으로 첫 캠퍼스 로맨스물 연기
배우 김향기
배우 김향기ⓒ제공=나무엑터스

배우 김향기의 생애 첫 캠퍼스 로맨스물 ‘#좋맛탱:좋은 맛에 취하다’가 오는 12월 tvN을 통해 공개된다.

tvN 단막극 ‘#좋맛탱’(제작 와이낫미디어)’은 사랑스런 매력의 대학생 ‘충남’과 ‘연남’의 러브스토리가 녹아든 2부작 단막극이다. 김향기는 주인공 ‘충남’ 역으로 캐스팅 됐고, 최근 작품 촬영과 포스터 촬영까지 마쳤다.

김향기가 연기하는 충남은 충청남도에서 태어난 디저트 인플루언서다. 대학에 합격 후 상경해 연남(김민규 분)과 만나 달콤한 캠퍼스를 펼칠 예정이다. 내년에 스무살이 될 김향기가 미리 대학생이 돼 본 셈이다.

김향기의 소속사 나무엑터스 관계자는 “순수하고 맑은 기운을 가진 김향기와 충남 역이 잘 어울린다. 요즘 대학생들의 캠퍼스 라이프를 엿 볼 수 있는 풋풋한 작품이니 많은 성원 부탁드리고, 김향기의 색다른 느낌도 기대해주시면 감사하겠다”고 전했다.

올해 마지막 10대를 보내고 있는 김향기는 대입 수시모집에 지원 후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따로 수학능력시험은 치를 예정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영화 ‘영주’에서 부모님을 잃고 가장이 된 19살 소녀 영주를 열연했고 11월 22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김도균 기자

연예팀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