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롤모델은 그룹 신화” 오래도록 활동하고 싶어하는 신인 걸그룹 드림노트 [종합]
신인 걸그룹 '드림노트' 미디어 쇼케이스
신인 걸그룹 '드림노트' 미디어 쇼케이스ⓒ제공 = 아이엠이코리아

신인 걸그룹 드림노트(Dream Note)가 7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데뷔싱글 ‘DREAMLike(드림라이크)’ 미디어 쇼케이스를 열었다. 현장에서는 앨범 수록곡 무대와 뮤직비디오가 공개됐고 공식 인터뷰가 진행됐다. 진행은 방송인 조우종이 맡았다.

수민, 은조, 한별, 라라, 미소, 하빈, 보니, 유아이까지 8명으로 구성된 걸그룹이다. JTBC 아이돌 오디션 프로그램 ‘믹스나인’ 여성 참가자 중 3위를 기록한 박수민이 이 그룹에 소속되어 있다. 그룹명은 언제나 꿈을 주고 함께 이룬다는 의미를 가졌다고 한다.

싱글 ‘드림라이크’에는 총 6트랙이 실렸다. 인트로인 빛의 시작, 타이틀곡 ‘DREAMNOTE’에 수록곡 ‘좋아하나봐’, ‘FRESH! FRESH!’, 그리고 두 개의 인스트루멘탈 트랙까지다. 싱글이라고 하기엔 넘치는 구성이다

보니는 “타이틀곡은 60년대 레트로 업비트의 곡으로, 청량하고 건강한 매력을 보여줄 수 있다고 생각한다”라고 ‘드림노트’를 설명했다. 라라는 “출발을 알리는 신호탄 같다고 생각했다. 팀컬러와 잘 맞는 곡이라고 생각해 연습하는 내내 열심히 할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신인 걸그룹 '드림노트' 미디어 쇼케이스
신인 걸그룹 '드림노트' 미디어 쇼케이스ⓒ제공 = 아이엠이코리아

팀 구호는 ‘I’m Your Present(나는 너의 선물)’이다. 유아이는 “노래, 퍼포먼스, 비주얼 모든 면에서 팬들과 대중들의 선물이 되겠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정식 데뷔 전부터 리얼리티 프로그램 촬영, 버스킹 등으로 이름을 알리고 있다. 은조는 “이 과정에서 팀워크가 좋아지지 않았나 싶다”라고

라라는 “데뷔하는 타이밍에 존경하는 선배들이 정말 많이 나오더라”라면서도 “‘틴글미’로 차별화된 모습을 보여 드리겠다”라고 다짐했다. ‘틴글미’는 10대를 뜻하는 티네이저(Teenager)와 활력 넘친다는 의미의 ‘비글미’를 합친 말이다.

신인 걸그룹 '드림노트' 미디어 쇼케이스
신인 걸그룹 '드림노트' 미디어 쇼케이스ⓒ제공 = 아이엠이코리아

롤모델로 ‘신화’를 꼽아 눈길을 끌었다. 진행자가 의문에 차 되묻자 여덟 명은 신화가 소개할 때 쓰는 시그니쳐 포즈를 선보이는 여유도 보였다. 수민은 “오래도록 좋은 팀워크로 활동하고 계시지 않나. 무대에서 늘 열정적인 모습이 멋지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

보니는 “라이징 스타가 되고 싶다. 트와이스 작곡가가 우리 타이틀곡을 작곡해주셔서 책임감과 즐거움으로 연습했다. 정말 열심히 연습했으니 멋진 모습 보여드릴 수 있을 것”이라고 당찬 데뷔 인사를 전했다.

신인 걸그룹 드림노트의 싱글 ‘드림라이크’는 7일 오후 6시 공개된다.

이동현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