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北노동신문 “김영남, 중남미 순방 위해 출국” 보도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의 출국을 보도한 노동신문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의 출국을 보도한 노동신문ⓒ노동신문

북측 관영매체는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이 중남미 순방을 위해 출국 사실을 24일 보도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과 조선중앙통신은 24일 “김영남 동지를 단장으로 하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대표단이 꾸바공화국(쿠바), 베네수엘라볼리바르공화국(베네수엘라)을 공식방문하며, 메히꼬합중국(멕시코) 대통령 취임식에 참가하기 위해 평양을 출발했다”고 밝혔다.

보도에서는 김 상임위원장의 출국 날짜는 밝히지 않았다. 앞서 이들 매체들은 지난 18일 김 상임위원장이 중남미를 순방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이어 지난 20일 중국 베이징 서우두 공항에서 김 상임위원장이 포착된 바 있다.

보도에 따르면 이번에 중남미로 떠난 북측 대표단은 박태성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 허용복 외무성 부상 등으로 구성됐다.

김 상임위원장은 쿠바와 베네수엘라를 방문한 뒤 이어 다음달 1일로 예정된 안드레스 마누엘 로페스 오브라도르 멕시코 대통령 취임식에 참석할 예정이다.

이 취임식에는 강경화 외교부 장관도 경축특사로 파견됐으며, 미국의 최고위급 당국자도 참석할 가능성이 높아 남북 및 북미 간 접촉이 이뤄질 가능성도 있다.

김백겸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