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현빈X박신혜 + 그라나다 + AR의 조합 [종합]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박신혜와 현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박신혜와 현빈ⓒ제공 = tvN

tvN 새 토일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알함브라)’ 제작발표회가 28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페리얼팰리스호텔에서 열렸다. 드라마 하이라이트 영상이 상영됐고 공동 인터뷰가 진행됐다. 배우 현빈, 박신혜, 박훈, 김의성과 감독 안길호가 참석했다. 진행은 방송인 박슬기가 맡았다.

투자회사 대표인 유진우(현빈 분)이 스페인 그라나다에 방문하여 정희주(박신혜 분)의 호스텔에서 지내며 겪는 신비로운 이야기를 주요 줄거리로 한다. 주요 소재는 증강현실(AR) 게임과 정희주가 연주하는 기타이다. 제작진은 “미스터리, 액션, 로맨스가 절묘하게 결합된 장르 케미가 재미를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현빈은 “마법 같은 작품을 함께 하게 되어 기쁘다. 이 작품이 구현된다는 데 호기심이 있었고, 시청자들에게 새로움을 전달해 드릴 수 있게 되어 매력적이었다”라고, 김의성은 “우리 드라마가 시청자들께 그간 보여준 적 없는 놀라운 경험을 하게 해 드릴 것”이라고 증강현실 게임이 소재로 쓰인 점을 언급했다. 박신혜도 “증강현실이 참신했다”라고 말했다.

안 감독은 “지금까지 나와 있는 기술보다는 좀 더 과장된 모습으로 보여드리게 될 것이다. 가까운 미래 있을 법한 것들로 연출해봤다”라고 전했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현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현빈ⓒ제공 = tvN

현빈은 “진우의 렌즈 속에 보이는 게임 상황 등을 가상으로 생각하며 연기해야 한다. 그런 부분에 어려움이 있다. 게다가 내 눈에만 보이는 상황이다보니 제3자가 보면 희한해 보일 것이다. 이를 설득하려 여러 카메라 앵글로 촬영해야 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러다보니 초반엔 생소하고 어려웠지만 지금은 레벨업을 거쳐 ‘만렙’이 됐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라이벌 역할인 차형석을 맡은 박훈은 “현빈의 액션 실력과 신체 비율 등이 장면을 더욱 돋보이게 한다. 액션 신 멋지다”라고 거들었다.

박신혜는 “CG(컴퓨터 그래픽)이 많기 때문에 촬영을 여러 차례 해야 하는 어려움도 있었다. 시간이 지나 익숙해져 나아졌다”라고 전했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박신혜와 현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박신혜와 현빈ⓒ제공 = tvN

박신혜는 “증강현실 외에도 대본에서 다루는 소재에 문제의식을 느꼈다. 어쩌면 사회적 문제가 될 법한 이슈? 그래서 선택했다”라고 대본의 완성도를 작품 선택의 이유로 밝혔다. ‘알함브라’는 ‘W’와 ‘나인’의 작가인 송재정이 집필했다.

극중 두 주인공인 유진우는 ‘라이벌을 이기기 위해 스페인까지 한달음에 달려갈만큼 저돌적인, 공학박사 출신의 투자회사 대표’로, 정희주는 ‘클래식 기타리스트를 꿈꾸며 스페인에 왔으나 가족 생계를 책임지게 된 억척스러운 호스텔 주인’으로 나온다.

현빈은 “박신혜는 센스와 내공이 충분하며 열정 있는 연기자”라며 “큰 자극이 되는 배우다”라고 말했다. 이어 “워낙 밝고 착해 덕분에 기분 좋게 촬영토록 해 주는 사람이다”라고 전했다. 박신혜는 “해외 분량부터 촬영해 어려움을 겪을 수 있었다. 주말 촬영 사정으로 친하게 지낼 여유가 생겼고, 그동안 잘 챙겨줬다. 간단히 맥주도 마시며 배우로서의 고민도 나눴다. 덕분에 현장 분위기도 곧 좋아졌다”라고 말했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박신혜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박신혜ⓒ제공 = tvN

드라마 배경은 상술했듯 스페인 그라나다다. 안 감독은 “이슬람 문화가 녹아 있는 독특한 풍경을 보여주는 곳이다. 아날로그와 디지털의 결합이라는 상징성을 잘 보여줄 것 같았다. 또 중세 느낌의 배경이 게임과 잘 어울린다고 생각했다”라고 배경 선택 이유를 전했다.

출연 배우들은 주요 관전 포인트로 증강현실을 기반으로 한 판타지와 관련된 이야기를 꼽았다. 박훈은 “판타지와 한국적 정서가 긴요하게 결합돼 있다”라고 짚었다. 김의성도 “한 번도 경험하지 못한 경험 하실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신혜는 대본의 힘을 강조했다. 그는 “다양한 장르가 결합된 드라마인데, 송재정 작가라서 가능한 일이었다고 본다. 6부까지 나왔던 대본을 정말 빠른 속도로 읽었다. 아주 흡입력 있는 작품”이라고 말했다. 현빈은 “많은 장르가 잘 레이어되어(쌓여) 있고, 이국적 풍경과 어울려 시너지를 낼 것”이라고 맞장구쳤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박훈, 현빈, 박신혜, 김의성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박훈, 현빈, 박신혜, 김의성ⓒ제공 = tvN

‘알함브라’는 스페인 그라나다를 배경으로, 증강현실을 소재로, 현빈과 박신혜가 보여줄 판타지 로맨스라고 요약할 수 있겠다.

tvN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12월 1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이동현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