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한국지엠 “연구개발 법인분리 잠정중단” 공시
한국지엠 연구개발 법인분리 잠정중단
한국지엠 연구개발 법인분리 잠정중단ⓒ전자공시시스템

한국지엠이 연구개발 법인분리를 잠정중단했다. 최근 고등법원은 한국지엠의 분리계획 집행을 중지하라는 판결을 내렸다.

5일 한국지엠은 “분할일정을 잠정적으로 중단한다”고 공시했다.

한국지엠은 “지난 28일 서울고등법원은 분할계획서를 승인한 주주총회 결의 효력을 정지하고 집행을 금지한다는 내용의 결정을 했다”고 법인분리 중단 이유를 밝혔다.

한국지엠은 지난달 19일 열린 주주총회에서 연구개발 신설법인 ‘GM 테크니컬센터 코리아’ 설립 안건을 통과시켰다.

이에 한국지엠 2대 주주인 산업은행은 주총 전 개최 금지를 요구하는 가처분신청을 냈지만 1심 재판부는 받아들이지 않았다. 주총에서 신설법인 안건이 통과되자, 산업은행은 결의 집행을 정지해 달라며 가처분신청을 냈고 고법은 이를 일부 인용했다.

한국지엠은 대법원에 상고한다는 입장이다. 대법원 판결 시까지 고법 결정은 유효하다.

조한무 수습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