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공식] ‘오늘밤 김제동’ 측, “김정은 찬양? 심각한 사실 왜곡” (전문)
'오늘밤 김제동' 로고
'오늘밤 김제동' 로고ⓒ출처 = KBS 홈페이지

KBS 1TV ‘오늘밤 김제동’ 제작진이 김정은 국무위원장 찬양 논란에 입장을 밝혔다.

‘오늘밤 김제동’ 제작진은 6일, “12월 4일 방송이 ‘김정은을 찬양했다’거나 ‘여과없이 보도했다’는 보도는 사실을 심각하게 왜곡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제작진은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과 신지예 녹색당 공동운영위원장이 관련하여 비판적 토론을 이어갔고, 김제동도 정치권의 비판적 반응을 직접 전달하며 중립적 입장을 견지했다”라고 전했다.

이어 “해당 단체 인터뷰는 이미 수많은 언론에서 보도된 바 있으며 기자회견 내용도 자세히 인용돼 기사가 나오고 있다”라며 “김정은 방남 환영 단체들을 다룬 기사를 모두 ‘찬양기사’라고 볼 수 없는 것과 같은 맥락으로 제작진은 판단한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3일 방송에는 전원책 변호사가 출연해 보수진영 입장을 대변하는 토크를 20분 간 진행하기도 했다.

4일 ‘오늘밤 김제동’에서는 ‘김정은 위인 맞이 환영단’ 김수근 단장을 인터뷰했다. 이에 KBS 공영노동조합이 “김정은 찬양 발언을 어찌 그대로 방송하나”라는 입장을 냈고, 자유한국당 박대출 의원은 국회 상임위에서 이를 비판했다.

다음은 ‘오늘밤 김제동’ 제작진 입장


12월 4일 방송이 ‘김정은을 찬양했다’거나 ‘여과없이 내보냈다’는 보도는 사실을 심각하게 왜곡하고 있다. 스튜디오에 출연한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과 신지예 녹색당 공동운영위원장이 관련하여 비판적인 입장의 토론을 이어 갔다. 김제동 MC도 김정은 방남 환영 단체들의 출현에 대한 정치권의 비판적인 반응들을 직접 전달하며 중립적인 입장을 견지했다. (홈페이지 인터뷰 전문 참고)

해당 단체의 인터뷰는 이미 수많은 언론에서 이미 보도된 바 있으며, 이 단체의 기자회견 내용도 자세히 인용돼 기사가 나오고 있다. 김정은 방남 환영 단체들을 다룬 기사를 모두 ‘찬양기사’라고 볼 수 없는 것과 같은 맥락으로 제작진은 판단한다.

참고로 ‘오늘밤김제동’ 12월 3일 방송에는 전원책 변호사가 출연하여 보수진영의 입장을 대변하여 강력하게 김정은 방남을 반대한다는 토크를 약 20분간 진행했다.

이동현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