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빅스-구구단 덕에 관심 더 받는 것 아니겠나” 신인 베리베리 데뷔소감
신인 보이그룹 베리베리 프로필 이미지
신인 보이그룹 베리베리 프로필 이미지ⓒ제공 =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신인 보이그룹 베리베리(VERIVERY)가 9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미니 1집 ‘VERI-US(베리어스)’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동헌, 호영, 민찬, 계현, 연호, 용승, 강민 일곱 명은 타이틀곡 ‘불러줘(Ring Ring Ring)’ 무대를 공개하고 공식 인터뷰에 임했다.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에서 내는 6년만의 보이그룹이다. 앞서 나온 보이그룹은 빅스(ViXX)이며, 앞서 나온 그룹으로는 걸그룹 구구단이 있다.

메인보컬 연호는 “훌륭한 선배들 덕에 관심을 더욱 받을 수 있는 것 아니겠나”라고 입을 열었다.

그러면서 ‘6년만에 나오는 보이그룹이다보니 부담감 당연히 있다. 긴장하고 나태해지지 말자는 계기로 삼고자 한다”라고 담담히 말했다.

리더 동헌은 "빅스 선배들은 데뷔 리얼리티에도 참여해 많은 조언을 해 줬다. 빅스의 엔은 '밥 잘 챙겨먹고 다니라'는 애정 어린 조언을 줘서 기억에 남는다"라고 밝혔다.

베리베리 신보 ‘베리어스’는 9일 오후 6시 공개된다.

이동현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