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자유한국당, 5.18진상조사위원에 ‘권태오·이동욱·차기환’ 추천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김슬찬 기자

5.18민주화운동 진상규명조사위원 추천을 미뤄온 자유한국당이 14일 자당 몫의 조사위원 3명을 확정했다.

자유한국당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자유한국당은 5.18민주화운동 진상규명조사위원회 위원 추천을 확정했다"며 "당 추천인들은 5.18민주화운동 관련 왜곡되거나 은폐된 진실을 균형되고 객관적으로 규명해 국민 통합에 기여할 적임자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자유한국당이 추천한 조사위원은 ▲권태오 전 육군본부 8군단장 ▲이동욱 전 월간조선 기자 ▲차기환 전 수원지방법원 판사 등이다.

자유한국당 일부 의원들이 추천한 '극우 논객' 지만원 씨는 이번 조사위원에 배제되면서 자유한국당이 촉발한 이른바 '지만원 논란'은 일단 일단락이 될 것으로 보인다.

남소연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