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냉장고를 부탁해’ 박중훈, 반전의 건강 식단 “저염식 먹지만 떡볶이 국물 좋아”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한 박중훈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한 박중훈ⓒ제공 = JTBC

국민 배우 박중훈의 다소 의아한 저염 식단이 공개된다.

14일에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배우 박중훈과 신현준이 찾아온다. 박중훈은 본인만의 철저한 자기관리 비법(?)을 선보인다.

‘동안 연예인 1위’에 뽑힐 정도로 어려 보이는 박중훈의 외모가 화두에 올랐다. 박중훈은 “살이 잘 찌는 편이라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몸무게부터 잰다. 3대 영양소 섭취는 물론, 칼로리까지 철저히 계산해 먹는다“라고 밝혔다.

데뷔 34년 차임에도 혹독하게 관리를 이어가고 있는 박중훈의 모습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안정환은 “함께 해외에 촬영을 갔을 때도 체중계를 가지고 다니신다”라며 생생한 목격담을 전했다. 하지만 안정환은 “근데 술을 마시다가 짜장 라면을 엄청 드시더라”라고 기습 공격을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공개된 박중훈의 냉장고에서는 각종 농축액 등 건강을 위한 다양한 식재료가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박중훈은 “저염식을 주로 먹는다. 국도 저염 국물만 먹는다”고 밝혔다. 이에 안정환은 “근데 떡볶이 국물을 엄청 드시더라”라며 또 다시 2차 폭로를 가했다.

나아가 박중훈이 평소에 먹는다는 저염 김치를 맛본 셰프와 MC들은 “저염 김치가 아닌 것 같다”는 의혹을 전했다. 셰프들이 “저염의 뜻을 아냐”라며 끈질기게 박중훈을 추궁하자, 박중훈은 “그렇다면 ‘저염’은 취소하겠다”고 빠르게 인정하는 모습을 보여 큰 웃음을 안겼다.

박중훈의 철저한 관리 비법과 반전 넘치는 건강 식단은 14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볼 수 있다.

reporter 이동현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