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2019 그래미 어워드 시상자로 참석한 방탄소년단 “꿈을 이뤘다”
61회 그래미 어워드 도착한 방탄소년단
61회 그래미 어워드 도착한 방탄소년단ⓒ사진 = AP/뉴시스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2019 그래미 어워드(Grammy Award)’에 참석했다. 시상자로 무대에 오른다.

10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센터에서 열린 그래미 어워드에 참석한 이들은 여러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꿈을 이뤘다”라며 벅찬 마음을 드러냈다.

방탄소년단은 “이런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다. 밤잠도 설쳤다”라며 처음 소식을 듣고 정말 놀랐다는 취지로 인터뷰했다.

그러면서 “다음 앨범 작업때문에 일찍 돌아간다”라며 아쉬움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들은 협업하고 싶은 음악가로 레이디가가(Lady Gaga), 포스트 말론(Post Malone), 카밀라 카베요(Camila Cabello) 등을 꼽았다.

그래미 어워드에 참석한 한국 음악가는 방탄소년단이 처음이다. 그래미 어워드는 전미국레코드예술과학아카데미(NARAS:Nation Academy of Redording Arts & Science)에서 주최한다.

이동현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