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보기
댓글보기
홍준표, 전당대회 불출마 공식 선언 “끝까지 함께 못해 유감”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홍준표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가 오는 27일 열리는 전당대회 불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홍 전 대표는 11일 입장문을 내고 "이번 전당대회는 모든 후보자가 정정당당하게 상호 검증을 하고 공정한 경쟁을 하여 우리 당이 새롭게 태어나는 계기가 돼야 한다"며 "끝까지 함께 하지 못해 유감"이라고 밝혔다.

홍 전 대표는 "저의 부족함"이라며 "저 스스로를 돌아보고, 더 많이 듣고 더 낮은 자세로 국민과 당원 동지 여러분과 함께 내 나라 살리는 길을 묵묵히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홍 전 대표를 비롯해 오세훈 전 서울시장, 심재철·정우택·주호영·안상수 의원 등은 북미 정상회담과 시기가 겹친 전당대회를 2주 이상 연기해야 한다고 요구하며, 이 제안이 받아들여지지 않을 시 오는 12일 후보 등록을 하지 않겠다고 밝힌 바 있다.

그러나 자유한국당 선거관리위원회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긴급 회의를 통해 전당대회 일정 연기는 절대 불가하다는 입장을 거듭 밝혔다. 홍 전 대표 외 후보들은 아직 공식 입장을 발표하지 않은 상태다.

남소연 기자

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시각 주요기사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2
닫기
닫기